중구 충무로역 호남식당 돼지물갈비


충무로에서 35년 돼지물갈비로 승부해온 호남식당이 3대천왕에 출연하면서 더욱 유명해졌다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저희 팀이 호남식당 돼지물갈비를 먹으러 왔습니다.

(OO과장 승진턱이라는...)





호남식당 입구

가게 입구입니다.

밤에 가는데 가는 길도 낙후돼서 가게 근처에서는 어디 끌려가는 것 아닌지 걱정되는 분위기였습니다.

어수선한 호남식당 입구조차 썩 들어가고 싶지 않은 비주얼입니다.


...


일단 왔으니 들어가서 지정해준 자리에 앉았습니다.

가격표를 못 찍었는데요.

충무로 돼지물갈비는 1인당 13000원입니다. 단, 2인 이상 주문해야 함

볶음밥은 1공기 5000원, 2공기 8000원, 3공기 10000원입니다.





물갈비 끓이기 시작

4인분 돼지물갈비가 세팅되었습니다.

비주얼이 그럴듯합니다. 말 그대로 갈비를 물(육수)에 넣어서 끓여 주네요.



다 익은 돼지물갈비

어느 정도 졸여서 끓은 상태입니다.

이 정도면 먹을 수 있는 상태인데요. 양념돼지고기는 불에 구울 때 많이 타는데. 물갈비로 먹으니 타지 않으니 좋네요.




물갈비 먹어보기

한 점 집어먹어봤습니다.


ㅡㅡ'

음, 저는 물갈비가 입에 안 맞네요. ㅋㅋ

고기는 부드럽고 양념이 강하지만 단 맛이 혼자 튀어나오는 느낌입니다. 가장 문제는 약간 돼지 냄새도 나서 먹기 거북합니다.

먹고 나서도 입안이 텁텁합니다.


이게 방송의 힘인가요? 아니면 원래 손님이 많은 건지 저희에게도 식사시간이 시간제한이 있다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맛에 대한 기대가 컸던 차에 서비스에서도 무척 실망했습니다.





호남식당 볶음밥

다들 입에 안 맞아서 물갈비를 많이 먹지 않고 볶음밥을 주문했습니다.

종업원께서 무척 정성을 들여 만들어주신 볶음밥입니다. 계란을 가운데 투척해주시는 것도 재밌고 김가루도 듬뿍 뿌려줘서 군침이 도는 비주얼입니다.

맛은(두근)..... 돼지 냄새는 나지만 물갈비보다는 먹을만했습니다.





서울 중구 충무로4가 127-16

02-2273-1348



영업시간: 오후 1:00 ~ 오후 10:30







특별하게 맛있는 집은 아니었습니다. 물갈비라는 특이한 메뉴와 볶음밥이 재밌는 집으로 비위가 약한 분이 아니라면

한 번쯤 와서 드셔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상입니다.



댓글